가요차트
방송현황 검색
매체별 차트
지역별 차트
작품자 차트

엔터테인먼트

WORLD NEWS

아무로 나미에 내한 콘서트, 일본 공기관 후원

페이지 정보

작성자 스타앤스타 작성일04-04-16 14:24 조회99,185회 댓글0건

본문

일본 여가수 아무로 나미에(27)의 한국 연착륙을 위해 일본의 관계·경제계가 힘을 합쳐 뛰고 있다.

주한 일본대사관 공보문화원은 다음달 13~15일 서울 송파구 방이동 올림픽공원 내 체조경기장에서 열릴 아무로의 첫 내한공연의 후원을 맡았다.

지난 10여년간 일본 대중음악계의 슈퍼스타로 군림해온 그의 이름값을 고려해 일본 대중문화 완전개방 원년을 맞아 국가 공기관으로서는 보기 드물게 후원을 담당하고 나선 것이다.

이번 공연의 한국 측 관계자의 귀띔에 따르면 한국의 전국경제인연합회와 비슷한 성격의 단체인 일본의 경제단체연합회(경단련)도 콘서트에 경제적인 도움을 주기 위해 활발한 움직임을 보이고 있다.

아무로의 소속사인 비전팩토리가 20억원 이상에 달하는 막대한 공연 제작비를 충당하기 위해 최근 들어 경단련과 자주 접촉하고 있으며 만족할 만한 결과를 낙관하고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경단련 소속의 몇몇 일본 대기업은 1억엔(약 10억원) 이상의 후원금을 내겠다며 긍정적인 반응을 보였다.

“자국의 톱스타가 거액을 들여 처음 마련하는 내한공연이라는 점에서 일본의 각계각층이 지대한 관심을 보이며 공연의 성공 가능성을 예의 주시하고 있다.

한국 내에 3만명이 넘는 팬클럽 회원이 있기는 하지만 혹시라도 사전 반응이 좋지 않을 경우에 대비해 만반의 준비를 기울이고 있는 것처럼 보인다”는 게 한국 측 관계자의 설명이다.

아무로는 공연 사흘 전인 다음달 10일 60명이 넘는 대규모 스태프와 함께 입국할 계획이다.

철저한 공연 준비와 함께 TV와 신문 등 각종 언론매체와도 만나는 등 콘서트 홍보에 주력하겠다는 의도로 읽힌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뉴페이스

에너지 듀오 자양강장의 건강한 노래 '둘레길'

한유채의 발랄한 트로트 ‘꽃댕기 사랑’

‘장구를 치자’를 부른 국악인 출신 김지연